국내 원자력 발전 현황

이야기/험담 2011.03.15 13:18 Posted by 人形使



일본 대지진으로 인한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의 사고들을 보다가
최근 SLR클럽에 아래와 같은 글이 올라왔습니다.

원문
1부 : http://bit.ly/hEkZuk
2부 : http://bit.ly/eTMVAF

원문 : http://www.iam-t.jp/HIRAI/

위 글을 읽다보니 일본에서는 원전 주변에 사는 여성들의 경우 예정된 결혼이 파혼될 정도라고 합니다.
글에 따르면 원전의 굴뚝에서 나오는 증기마저도 방사능 물질이라 주변 민간인들은 그야말로 24시간 피폭을 당하고 있는 상황이고,
그런 환경에서 자란 여성들이 이후 임신을 하면 태아의 건강을 보장할 수 없다는군요.

이것이 일본의 원전이 안전성이 취약하다는 비등수경수로 방식이라서 발생하는 문제인지는 모르겠습니다.


호기심에 국내 원전 위치를 검색해 보니
놀랍게도 부산시에 1군데(고리), 경주시에 1군데(월성)이 있네요.
국내의 경우 일본과는 방식(국내의 경우 가압경수로 방식)이 달라 방사능물질이 외부로 직접적으로 노출될 가능성은 없다고 합니다 만, 일단 사고가 발생하면 어느 원자로도 안정적이지 못한 것으로 보입니다.


실제로 미국에서는 79년 가압경수로 방식의 스리마일 원자력 발전소에서 노심융용(멜트다운)사고가 발생하여 체르노빌 이전 최악의 원자력 발전소 사고로 기록되었고,
같은 가압경수로 방식의 원자로 7개를 폐쇄했다고 합니다.

출처 : 위키백과 스리마일 섬 원자력 발전소 사고 http://bit.ly/hUf4RH

이후 미국은 지금까지 원자력 발전소 건립을 하지 않다고 오바마가 최근 2개의 원자력 발전소를 건립하겠다고 했다고 하는데, 그 와중에 일본에서 이 난리가 나고 있으니 앞으로 귀추가 주목되는군요.


어쨋거나 위 사고를 볼 때에 원자로의 방식은 크게 문제되지 않아 보입니다. 이론적으로 아무리 안전하다고 하더라도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으며, 일단 발생을 할 경우 엄청난 피해를 불러 일으키게 됩니다.

그런 위험한 시설이 경남에, 그것도 대도시 근처에 근접해 있다는 것을 지금껏 전혀 몰랐네요.

또한 최근 추가로 원전 설립을 검토 중이며 삼척시등이 강력히 희망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 사건을 계기로 해당 지자체들에서는 찬반 양론이 격하게 대립하고 있다고 하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